퀵바

sdcknight 님의 서재입니다.

표지

독점 고대제국빨로 세계정복

웹소설 > 일반연재 > 판타지

sdcknigh..
그림/삽화
빵쟁이
작품등록일 :
2020.10.04 21:04
최근연재일 :
2020.11.23 22:00
연재수 :
56 회
조회수 :
19,356
추천수 :
371
글자수 :
250,257

작성
20.11.02 23:00
조회
266
추천
5
글자
8쪽

34화

DUMMY

34화




루고스 왕국과 코라 왕국의 협정은 서로밀고 당기며 거의 마무리 단계를 향하고 있었다.


하지만 한 가지 내용에 대해서


“폐하~ 몬스터들의 나라와 동맹이라니요?! 있을 수 없는 일입니다!”


“대륙의 모든 나라들이 저희를 업신여길 것입니다!”


“몬스터들이 나중에 무슨 짓을 할줄알고 동맹을 하신다는 것입니까?”


“지금이라도 저들을 쫓아내야 합니다!”


귀족들의 강한 반대에 부딪혔다.


수도에 이상한 소문이 퍼져나갔다.


“몬스터에게 잡혔던 3공주님이 최면에 걸려서 루고스 왕국이랑 동맹을 하자고 우기신데~”


“뭐? 아무리 그래도 몬스터랑 동맹은 아니지!”


“공주가 드래곤의 시종이 되었다던데?”


그런 소문이 시작되자 샤를의 입지는 점점 좁아졌다.


캡틴프록은 사람들의 행동이 마음에 들지 않았지만 샤를의 입장을 생각해서 참았다.


“동맹이 안 된다면 비공식적인 상호불가침 조약은 가능하겠죠?”


“비공개 상호불가침 조양 정도라면···”


샤를은 화가났지만 방법이 없었다.


협상이 끝나자 샤를은 사절단과 함께 돌아간다.


로한 왕은 샤를을 붙잡고 싶었지만 수도에 퍼진 샤를에 대한 소문에 딸이 상처를 받을까 붙잡지 못했다.


그 시간 루이는 올이터와 얘기를 하고 있었다.


“뭐? 한달에 최상급마력석 한개는 소모해야 한다고?”


*그렇다. 계약자여. 나는 고성능 타이탄이기 때문이다.”


“그걸 어떻게 믿어?”


“이미 한 번 속였잖아.”


*계...게약자여. 난 계약자에게 거짓말을 할 수 없다.


*계약자가 조금 오해한 것이다. 아! 꼭 마나석이 아니어도 된다.


“마나석이 아니어도 된다고?”


*그렇다. 계약자여. 난 마나를 가진 모든 물체를 먹어 마나를 흡수할 수 있다.”


올이터는 옆에 있는 바위를 씹어먹었다.


“오~ 그래?”


[올이터가 마나를 10p 사용하였습니다.]


[올이터의 마나가 5p 충전되었습니다.]


“엥?”


*크흠흠··· 물을 먹으면 소화시키는 에너지가 더 드는 것과 같다. 계약자여.


*하지만 마나밀도가 높은 것으로 먹으면 괜찮다.


루이가 못 믿겠다는 듯이 쳐다봤다.


[띠링! 보급센터에서 긴급알람이 왔습니다]


[1101 보급창고 침입자 발생]


[긴급상황으로 1101 보급창고의 텔레포트 포인트를 등록합니다]


[서둘러 1101 보급창고로 출발하십시오.]


루이는 서둘러 위치를 확인했다.


그리고 1101 보급창고로 텔레포트했다.


[고루드 제국 1101 보급창고에 도착하였습니다.]


[고루드 제국 1101 보급창고의 관리자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고루드 제국 1101 보급창고의 관리자권한을 가져옵니다.]


상태창처럼 보급창고의 내용이 보여졌다.


[고루드 제국 1101 보급창고]

-----


제국 보급용 100개

제국 보급용 단검 10개

보급식량 1만개

제국 병사복 100개

제국 방어구 세트 100개


-----


[주변 보급창고, 1102, 1109 보급창고의 위치를 저장합니다.]


‘[레기사이] 착용’


루이는 도착하자마자 보급창고를 돌아다니며 얻었던 전신 마법슈트 [레기사이]를 착용했다.


루이는 조심스럽게 이동하며 침입자의 흔적을 찾아다녔다.


‘이곳은 침입의 흔적이 없는데?’


루이는 보급창고 안을 찾았지만 침입자는 보이지 않았다.


루이는 보급창고의 입구 쪽으로 갔다.


‘어! 사람이다.’’


루이는 보급창고의 입구 앞에 쓰러져 있는 남자를 발견했다.


“으음..”


남자는 잘 먹지 못했는지 앙상한 몸을 하고 움직이려고 애썼다.


루이가 조심스럽게 다가가자


“으윽... 살려줘···”


남자가 도움을 청했다.


루이는 서둘러 물에 스프가루를 타서 남자에게 주었다.


“천천히 드세요.”


남자는 허겁지겁 먹기 시작했다.


남자는 수프를 3그릇이나 먹고나서야 정신이 들었는지 감사인사를 했다.


“먹을 것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에릭이라고 합니다.”


(에릭이 왜 여기에?!)


루이와 함께 제대한 에릭은 평소에 집으로 돌아가 가업을 잇는다고 했었다.


루이는 아직 정체를 숨기고 있기에 모르는 척 대화를 했다.


“에릭님. 어쩌다 여기에 들어오게 되신건가요?”


“어? 그러고보니 여기는 어디죠?”


에릭은 영문을 모르겠다는 듯이 주위를 둘러봤다.


“저는 광산에서 일하던도중 정신을 잃었습니다.”


“광산이요? 어쩌다가 자바 왕국까지와서 광산일을 하는 거죠?”


“여기가 자바 왕국인가요?”


“네. 그것도 자바 왕국의 수도 주변입니다.”


“허~”


에릭은 멘붕이 온 듯 한동안 말을 못했다.


“저는 코라 왕국의 대밀림에서 군생활을 끝내고 집으로 돌아가기 위해 보급마차를 탔습니다. 그리고 깨어나니 이곳이었습니다.”


“그럼 함께 제대한 사람들은?”


“거의 다 죽었습니다.”


에릭이 말하기를 관리자들은 하루에 돌같이 단단한 빵 한덩이를 줄 뿐이었고 병이 들면 어딘가로 끌려가서 다시는 돌아오지 않는다고 했다.


“여기서 쉬면서 체력을 회복하고 있어요. 저는 좀 둘러보고 올게요.”


루이는 에릭에게 먹기편한 식량들을 꺼내주고는 보급창고 밖으로 나갔다.


들키지않게 조시스럽게 이동을 하던 루이는 어디선가 소리가 나는 것을 듣고는 그곳으로 향한다.


퍽!퍽!


한 남자가 몸을 웅크리고 관리자의 몽둥이를 버텨내고 있었다.


“너와 함께 온 녀석은 어딨냐고? 어?!”


“모른다니까! 몰라!”


“언제까지 모른다고 할지 두고보자고!”


관리자는 남자가 대답을 안해주는 것이 고맙기라도 한 듯이 신나게 몽둥이질을 했다.


조심히 상황을 살펴보려던 루이는 남자의 얼굴을 본 순간


관리자의 얼굴에 주먹을 날렸다.


쾅!


루이의 펀치에 관리자는 3m를 날아가면서 죽었다.


“톰슨~!”


루이는 서둘러 힐링포션으로 응급처치했다.


“으윽~ 누구십니까?”


“해방군이다. 너희들을 해방시키기위해 왔다.”


루이는 급하게 말을 만들어 말했다.


“어서~ 사람들을 모아라! 시간이 없다!”


광산에 있던 인부들은 서둘러 사람들을 모았다.


“정신이 들었나?”


“네. 근데 어떻게 제 이름을?”


“에릭에게 들었다.”


“에릭이요? 에릭이 살아있습니까?”


“살아있다.”


“다행이다.”


루이는 비상식량키트를 사람들에게 나눠주었다.


“관리자들은 어디있지?”


“대부분은 입구를 지키다가 아침과 저녁에 보고 갑니다.”


“근데 이곳에서 무엇을 캐고 있는지 아는가?”


우물우물


음식을 먹던 사람들 중 하나가 대답했다.


“마나석을 캐고 있습니다.”


“마나석?”


“저도 얼핏 들었는데 이곳에서 최상급 마나석도 나온다고 합니다.”


“최상급?”


자바 왕국이 최상급 마나석이 나오는 광산을 소유하고 있었다는 것에 루이는 놀랐다.


그리고 자연스럽게 돌을 씹어먹던 올이터가 떠올랐다.


“그대들이 안전하게 집으로 돌아가도록 도와주겠다.”


루이는 사람들을 1101 보급창고로 데리고 갔다.


[게이트 오픈]


자유마을과 가장 가까운 보급창고와 게이트를 연결했다.


게이트마법은 많은 마나를 소모하지만 지금의 루이라면 감당 못할 정도는 아니었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기사님!”


사람들은 감사인사를 하면서 게이트 안으로 들어갔다.


루이는 콴트에게 마법통신을 했다.


=무슨 일이냥? 루이주인?


”내가 말하는 곳으로 가서 게이트에서 나온 사람들에게 최면을 걸어줘.”


=알았다냥~


루이는 광산에서의 일을 잊고 대밀림에서 일을 하다가 집으로 가는 내용으로 최면을 걸라고 콴트에게 말했다.


사람들이 모두 떠나자 루이는 게이트를 닫고 밖으로 통하는 광산의 통로들을 무너뜨려 막아버렸다.


“나와라 올이터!”


*불렀는가? 계약자여.


“식사시간이다.”


이 작품은 어때요?

< >

Comment '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고대제국빨로 세계정복 연재란
제목날짜 조회 추천 글자수
공지 1부 완료 공지 20.11.23 143 0 -
56 55화 아포칼립스의 징조. 20.11.23 137 4 6쪽
55 54화 20.11.22 135 3 7쪽
54 53화 +2 20.11.21 145 4 8쪽
53 52화 +2 20.11.20 140 4 7쪽
52 51화 +2 20.11.19 159 4 7쪽
51 50화 20.11.18 159 4 9쪽
50 49화 20.11.17 166 4 9쪽
49 48화 20.11.16 186 3 9쪽
48 47화 20.11.15 186 4 9쪽
47 46화 20.11.14 185 4 9쪽
46 45화 20.11.13 193 4 8쪽
45 44화 20.11.12 200 4 8쪽
44 43화 20.11.11 212 4 9쪽
43 42화 20.11.10 214 5 8쪽
42 41화 20.11.09 221 4 8쪽
41 40화 20.11.08 250 4 7쪽
40 39화 20.11.07 253 4 8쪽
39 38화 20.11.06 273 5 7쪽
38 37화 20.11.05 269 4 7쪽
37 36화 20.11.04 272 4 7쪽
36 35화 20.11.03 269 3 8쪽
» 34화 20.11.02 267 5 8쪽
34 33화 20.11.01 268 4 7쪽
33 32화 모든 걸 먹는 자, 올이터 20.10.28 287 4 10쪽
32 31화 루고스 왕국의 외교사절단 20.10.26 278 5 11쪽
31 30화. 침입 +2 20.10.24 286 5 11쪽
30 29화 제 1차 대밀림 정복 20.10.22 297 5 11쪽
29 28화. 루이 제대하다. 20.10.21 309 5 11쪽
28 27화. 드워프와 만나다. +2 20.10.20 306 4 12쪽

구독자 통계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sdcknight' 작가를 후원합니다!

  • 보유 골드: 0 G
비밀번호 입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