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설랑(雪狼) 님의 서재입니다.

부여섭 설정자료


[부여섭 설정자료] 700~) 태원 함락 후 전황도

분수지도2.gif


700화 이후. 명섭이 태원을 함락하고 난 다음의 전황의 간략적인 지도입니다. 강과 산맥의 위치를 중심으로 보시면 되겠습니다. 지도상의 지명 표시는 


적색- 당군이 주둔한 주요 거점.

보라색- 남부여군의 이동하려는 거점. (제주의 경우는 공격중)

하늘색 -남부여군이 장악한 지역.


정도로 이해해 주시면 되겠습니다. 이중 명섭이 선택한 길은  태원-여양3주- 부시(부주)를 거쳐 장안 북쪽으로 바로 빠지는 길이죠. 


지도로만 보면 당군의 대 남부여 방어선은 제주를 포위하고 있는 부여윤과 동평호의 개왕의 서진을 막기 위해 임청-복양-개봉의 라인과 태원에서의 남하를 막기 위해 노주-진성-맹진을 막고 있는 모양새처럼 보입니다. 다만 황제는 유주에서 학처준이 패배한 것 때문에 남부여군의 남하속도가 너무 빠르다고 판단해 진성으로 가는 걸 포기하고 낙양 북쪽의 맹진에 주요 방어선을 구축하고 있지만요..... 

 황제가 황하의 축선 방어에 치중하는 이유는 당연하지만 그 수로를 통해서만 남부여군이 보급과 병력의 증원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남부여 본국과 서토는 바닷길로만 이어져 있고 등주와 동청주를 거쳐 오는 증원병력과 보급물자가 전선으로 전달되는 경로는 뻔하죠... 물론 명섭은 그 허를 찔러 태원을 함락하고 북방의 다얀칸. 삭주의 동박의 세력과 연결됨으로서 어느정도 병참선의 부재를 해소했지만. 장안까지 가는 길은 여전히 병참로가 이어져 있지 않습니다. 

 다만 함곡관과 낙양-장안 사이를 방어하던 장사귀까지 맹진으로 불러들였기에 그곳은 상대적으로 허술해졌습니다. 원규의 정보를 토대로 진로르 바꾼 명섭은 그 틈을 비집고 장안으로 가려고 하죠.. 이래저래 복잡한 형국입니다. 


댓글 0

  • 댓글이 없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13 부여섭 설정자료 | 151화 지도자료) 남부여 수군의 전황도. *1 14-05-24
12 부여섭 설정자료 | 150회 지도 자료 ) 항주 일대 지도. 14-05-22
11 부여섭 설정자료 | 왜 연개소문은 고복권을 선택했는가? (132화 이상 읽으신분만 보시길) 14-04-10
10 부여섭 설정자료 | 당나라 장안성의 지도(2) 14-03-15
9 부여섭 설정자료 | 수-당대 장안과 낙양의 지도. *1 14-03-13
8 부여섭 설정자료 | 토번의 군사제도에 관한 가벼운 잡설. *3 14-03-10
7 부여섭 설정자료 | 당의 육화진과 탐라 오방진 사진. 14-01-09
6 부여섭 설정자료 | 천리장성 지도 13-12-24
5 부여섭 설정자료 | 고구려로 가는 신라군에게 필요한 군량의 양... 13-12-22
4 부여섭 설정자료 | 강화도 지역 간척의 역사. *3 13-11-27
3 부여섭 설정자료 | 당나라 관제에 대해 *3 13-10-05
2 부여섭 설정자료 | 당의 중앙군에 대해 간략하게. *1 13-08-30
1 부여섭 설정자료 | 3부 시작지점. 천리장성 및 현재 세력도 *7 13-05-20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