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강도사 님의 서재입니다.

전체 글


[펭귄족장만 보기] 미리니름 - 02.

 #27. 탈락자의 ··이유들.

 (지난 줄거리) 시를 쓸 줄 아는 작가 ··들만, 뽑은 경우가 아니기 때문에 - 저들을 그룹지어서, 가장 잘 된 시들을 경쟁에 붙인 결과(53 / 2100에서)·· 가 나왔다. - 역시. 2056 10 21자 진행의 모습인 이유가. 이들을 광고하여 주기 위하여·· 각 서열을 확보한, 기초 작업이라고 할 수 있다. - 저자 주.


   CG


   41. 아일랜드. . 모허(김형은).

   42. 대한민국. . 발로차(김지성).    [동률. = 43. 가봉. . 바느질(이수현).]

   44. 이집트. . 라우이눈(김시현).

   45. 마오리랜드. . 총각(윤서兄).

   46. 지팡구. . DSP(조시윤).           [동률. = 47. 토이키. . 정은비(남수진).]

   48. 멕시코. . 김예원(김태하).       [동률. = 49. 캐너더. . 김소정(강경원).]

   50. 유나이티드 어쩌구(구 이름 區). . 최유나(김우정).

   51. 브리티쉬. . 정예린(황인선).

   52. 니커라과. . 황은비(이진희).

···


 - end.


·· ··


 기준은, 53위까지의 심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하지만··.

 심의 기준에 걸리게 되어.., 제작진은 54위를 53위로 올려서 ‘더 많은 기회’ 를 제공하려 하였으나.

 많은 내부적 문제점 을 야기 할 것으로 판단하여.., 52위 까지를 선정하였다.


 그러하면. 심의 기준에 걸린 내용은.., 발표하여야 한다.

 앞으로의 활동에 “단편宣과·· ·장편에서의 평가” 를 뒤집을.., 역량있는 작가들은 아직 1040여명이나 산재해 있기 때문이다.

 53위로 끌어올릴 ‘54번째 20인’들 중에는 선동하여 ‘파자마 파티를 한 자()’ 1人 존재하였을 뿐. 그 이상은 문제가 없었다. 다만. <이렇게> 결격사유가 존재하지 않는 팀을 끌어올리려 하였어도.., 시宣의 기량이 현저히 떨어지는 “시대 착오적 그룹” 이 많았기에·· 그에 따른 노력은 중단되었다.


 그럼. 53위로 지정된 그룹에서.., 대표자로 지목된 작가의 시를 ‘허가 받아’ 작자 미상으로 표기하여 싣도록 한다.


 - 그 심의 기준에 걸렸다는 사실을 인지한다면··· 시청자께서는 “어린 아이에 대한·· 각별한 시청 지도” 하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


 이것은, 밝혀야 할 것은 밝히고 - 보지 말아야 할 것은. - 삼가하여야.., 하기 때문이다.

 견지 하시기를 ‘이러 저러한~ 대표시이면서, 그 그룹 19인들의 것보다는 낳았다는 경우를·· 샘플로 제시한 것!’이니.., 양해 바랍니다.


 < 53위의 낙선 作. 제목 : 술폰산(스릉혼다). >

··············작자 미상의 詩.


   (생략)······

   정기 노출(No )

   남자 적 ······

   짐승······


   (모자이크 되어짐.)


   - end.


 


댓글 0

  •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26 펭귄족장만 보기 | 미리니름 - 01. 19-05-15
25 펭귄족장만 보기 | 공간 재창출. 19-05-14
24 펭귄족장만 보기 | 없는 국번이오니. 19-05-14
23 펭귄족장만 보기 | 창작을 개척하는 자. 19-05-14
22 펭귄족장만 보기 | 파전과 피리 우먼. 19-05-13
21 펭귄족장만 보기 | 모범생. 19-05-12
20 펭귄족장만 보기 | 거둬 먹이는 자의 손. 19-05-12
19 펭귄족장만 보기 | 헤드셋(안경엔 SNS, 귀로는 수신, 입은 마이크) 19-05-11
18 펭귄족장만 보기 | 귀벌레(환청으로 반복되는 음향). 19-05-11
17 펭귄족장만 보기 | (예방 접종의 이름) 백신. 19-05-11
16 펭귄족장만 보기 | 줄거리가 보고 싶을 때까지는. 19-05-11
15 펭귄족장만 보기 | 흥미, 즐거움이 곧 평안. 19-05-10
14 펭귄족장만 보기 | 아빠의 등짝. 19-05-10
13 펭귄족장만 보기 | 메카니즘. 19-05-10
12 펭귄족장만 보기 | 제일 맛난 닭. 19-05-09
11 펭귄족장만 보기 | 그럼에도 불구하고. 19-05-09
10 펭귄족장만 보기 | 쉽지는 않겠지만. 19-05-09
9 펭귄족장만 보기 | 유윌비 마이 베이비. 19-05-08
8 펭귄족장만 보기 | 논개의 촉석루. 19-05-08
7 펭귄족장만 보기 | 재단술사(스크립터). 19-05-08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