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유나파파 님의 서재입니다.

전체 글


[내 일상] 메모

사십하고도 수 년을 아무 생각없이 살아온 듯하다. 무언가 끊임없이 행하고 떠밀려 해왔지만, 지금와서 떠올려보면 무엇을 했는지 정확하게 생각이 잘 나지 않는다. 웹소설을 쓰겠답시고 끄적이면서 인간의 기억력과 그 저장력이 얼마나 형편없는지 새삼 깨닫게 되었다. 방금전에 묘사했던 캐릭터를 다시 들쳐보고 있으니 말이다. 그러다가 절실한 필요에 의해 메모하는 습관을 들이게 되었다. 생각과 아이디어는 불현듯 떠오른다. 구글킵, 폴더스토리, 카톡, 핸드폰 메모장 등 닥치는 대로 메모한다. 그것들을 다시 카테고리별로 분리해서 묶는 것이 중요하다. 메모만하고 방치해 둔다면 공간만 차지하는 그저 디지털 쓰레기에 불과해진다. 지난 십개 월 간 이 메모들을 잘 활용해서 두 질 가까운 웹소설을 완결하게 되었다. 산만하고 극도로 집중력 떨어지는 나로서는 기적에 가까운 일이다.


댓글 0

  •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21 내 일상 | 삼중주차 19-05-14
20 내 일상 | 외출 19-05-09
19 내 일상 | 광어회 *2 19-05-08
18 내 일상 | 로맹 롤랑 19-05-08
17 내 일상 | '요리의 신'중에서... *2 19-05-08
16 내 일상 | 무상 19-05-08
15 내 일상 | '요리의 신'중에서... 19-05-08
14 내 일상 | 무명초보유랑작가의 까탈스러움... 19-05-08
13 내 일상 | '블랙 팬서'중에서... 19-05-02
12 내 일상 | 버블티와 딸기생크림쉐이크... 19-04-30
11 내 일상 | 도전에 관한 명언들... 19-04-29
10 내 일상 | 대중목욕탕의 추억 *2 19-04-27
9 내 일상 | 엔드게임... 19-04-27
8 내 일상 | 전기면도기 19-04-25
7 내 일상 | 씨네21 주성철 편집장 [끊임없이 쓴다는 것.] 19-04-24
6 내 일상 | 습도 19-04-24
5 내 일상 | 칼의 노래 中에서... 19-04-22
4 내 일상 | 윌리엄 진서가 제시하는 글쓰기. 19-04-22
3 내 일상 | 돼지 껍데기 *2 19-04-11
2 내 일상 | 이덕무의 글쓰기 요령. 19-04-11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