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김태신의 글 쓰는 터

개드립


[개드립] 남들은 앞서 가는데 나는 정체하고 있다고...

저는 페이스북을 잘 안 합니다. 그냥 눈팅만 하는 편이지요.

어제도 페이스북 눈팅을 하는데 후배 녀석이 그런 글을 올렸더군요.

“이번 학기 내 준비한 소설이 출판됩니다. 간단한 라이트노벨이라 별 건 없구요. 10권이라도 팔렸으면 하네요”


아, 이 쪽 바닥이 대중 없다는 건 저도 압니다. 꼭 나이가 많아야 능력이 뛰어난 건 아니니까요. 진즉에 될 녀석은 16살에도 출판하겠지요. 하지만, 하지만...

뭔가 묘한 기분이 드는 건 사실이었습니다. 나는 다른 사람들이 그렇게 천하게 여긴다는 라이트노벨, 그거 출판 해보겠다고 3년 전부터 이런 글 쓰고 있는데, 그 녀석은...

물론 제 후배도 많은 노력을 했겠지요, 어쩌면 제가 노력한 것보다 더 긴 기간, 더 많은 노력을 했을 수도 있습니다. 16살부터 했으면 20살까지 5년이란 긴 시간이니까요. 그렇다 해도 후배녀석이 출판을 한다는 말에 저는 선뜻 좋아요를 누르고 격려의 말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누군가에겐 알량한 출판일수도 있겠지요. 누군가에겐 그저 용돈벌이일수도 있겠지요. 하지만, 하지만...


도전하지도 않고 절망부터 하는 모습 보기 좋네요 ^^ 앞으로도 그렇게 살아가세요, 이 험한 세상 ㅎㅎ.


댓글 0

  •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8 개드립 | 그런 이야기 18-05-22
7 개드립 | 다시, 마음 정리하기. 18-04-17
6 개드립 | 패배주의 *2 17-03-09
5 개드립 | 자격지심 15-07-04
» 개드립 | 남들은 앞서 가는데 나는 정체하고 있다고... 14-06-28
3 개드립 | 나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3 14-01-21
2 개드립 | 쓰지 않는 이유 *3 14-01-04
1 개드립 | 두서없는 글 *1 13-10-27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