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퀵바

청어람 님의 서재입니다.

전체 글


[신무협 연결] 불영야차 3권 - 천하를 내 발아래로. 무승 법륜의 서사시가 시작된다!

BYYC_3.jpg
장르문학과 순수문학의 소통, 도서출판 청어람



도 서 명 : 불영야차 3권

저 자 명 : 천품사

출 간 일 : 2018년  9월 26일

ISBN : 979-11-04-91833-9



천도(天道)에 이끌려 소림의 품속에서 자라난

마인의 자식 법륜.

불존(佛尊) 자오대승(紫悟大僧) 무허에게

사사하고 무승이 되는데…….

천명인 것일까?

운명은 그를 가만히 놔두지 않는다.

물러서지 않는다.

뒤돌아보지 않는다.

원하는 것이 있으면 내 손으로 쟁취한다.

천하를 내 발아래로.

무승 법륜의 서사시가 시작된다!


천품사 新무협 판타지 소설 『불영야차』 제3권





제십일장(第十一章) 패주(敗走)


지금까지 법륜은 소림의 무(武)를 바탕으로, 부친 천주신마의 무공인 혈왕마공을 섞어 만든 무공을 사용해 왔다. 법륜구절이라 이름 붙인 그 무공은 지금까지 법륜의 의지를 관철하는 데 한 점 부족함이 없었다.

허나 지금, 법륜은 생사대적을 상대로 처음 무공의 열세를 느끼고 있었다.

절금장이라 밝힌 마신의 무공은 그 이름에 걸맞은 위력을 보여주고 있었다.

‘이건 달라.’

달라도 너무 달랐다. 법륜이 스스로 무공을 창안해 나가는 과정에서 느낀 절망감은 다른 것이 아니었다.

심생종기(心生從氣)에 근본을 둔 형(形)을 지우지 않은 무공은 뻗어나갈 길이 한정되어 있었다.

그 결과로 탄생한 무공은 완전하게 새로운 무공이라 할 수 없었다. 그저 투로를 재정립한 것에 불과했다.

법륜구절을 창안한 뒤 재정립한 투로를 연련한 법륜이다.

투로가 완벽하게 정련된 법륜의 무공은 분명 강력한 것이었으나, 마신의 무공은 차원을 달리 했다.

파아앙!

법륜과는 달리 투로를 연련하고 그 형태를 지우길 몇 번, 마신의 무공은 이미 무형(無形)의 초식을 이루어가고 있었다.

일수일격이 절금(絶金)의 보도(寶刀)와 같다.

가볍게 내지르는 일장에 법륜의 목숨을 단번에 끊을 가공할 공력이 담겨 있다.

제대로 된 일장 한 번을 막아내기가 힘들었다. 막대한 진기의 방패로 막아서는데도 보검이 방패와 갑주를 가르듯 요혈을 파고든다.

백련환단공이라는 무공. 그 연원을 알 수 없는데도 보통이 아니다.

“제대로 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나를 우습게 보는 것이 아니라면.”

정고의 무감정한 말투에 법륜의 눈썹이 꿈틀거렸다. 혼신의 힘을 다해 장력을 해소시키던 법륜의 자존심을 긁는 말이었다.

법륜은 단 한 순간도 정고를 우습게 생각한 적이 없었다.

그를 우습게 생각했다면 이렇게 복수를 행하기 위해 몇 년을 고련하지도 않았을 것이다. 이렇게 먼 길을 돌아 수천 리 떨어진 청해 땅까지 발을 들이지도 않았을 것이다.




목차

제십일장(第十一章) 패주(敗走)

제십이장(第十二章) 소림(少林)

제십삼장(第十三章) 당가(唐家)

제십사장(第十四章) 일전(一戰)

제십오장(第十五章) 사천(四川)


댓글 0

  •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55 일반 | “2월의 신간 발매 예정작 " *18 05-02-01
54 일반 | 2005월 2월 연재출간 예정작 *29 05-02-01
53 일반 | “하늘과도 싸울 놈, 알 리가 없다." *19 05-01-28
52 일반 | “마침내 무림에 납시다!! *16 05-01-24
51 일반 | “손질이라고는 해본적 없는 산발한 머리, 덥수룩한 수염!!” *16 05-01-18
50 일반 | “400년 동안의 긴 잠에서 깨어난 케이!!” *10 05-01-15
49 일반 | “검류혼의 비뢰도 2부 열일곱번째 이야기” *78 05-01-13
48 일반 | “목젖에 맺힌 묽은 피 한 방울..” *28 05-01-11
47 일반 | 연재 출시작!! *3 05-01-10
46 일반 | 2005년 1월 신간안내 *13 05-01-04
45 일반 | 2005년 1월 출간예정작 *22 05-01-04
44 일반 |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세요!! *4 05-01-03
43 일반 | “이젠 우리 차례야 ! 부셔 ! !” *7 04-12-29
42 일반 | “내가 곧 화산이다!” *26 04-12-22
41 일반 | 극악한 행동 패턴! 예측불허의 교활함! *11 04-12-17
40 일반 | 세상을 방랑하겠어!! *5 04-12-11
39 일반 | [신간]통제불능의 녀석이 왔다! *6 04-12-09
38 일반 | 강렬한 사나이의 멋과 웅혼한 힘의 저력을 느낀다!! *8 04-12-07
37 일반 | 청어람 12월 신간 안내 *16 04-12-03
36 일반 | 12월 출간예정작! *13 04-12-03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