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바

청어람 님의 서재입니다.

황금펜 신작


[황금펜 신작] 쿰을 쿠다-꿈과 현실의 경계가 무너졌다!

『황금펜 클럽』 바로가기
순문학과 장르문학, 경계에서 꽃을 피우다!

img
img
img
img

댓글 3

  • 001. Personacon 용세곤

    12.07.31 22:53

    쿰을쿠다.ㅋㅋㅋ

  • 002. Personacon sard

    12.08.01 00:37

    오늘은 쿨쿨 거리는 돼지가 나오는 쿰을 쿼야지

  • 003. Lv.1 잔념

    12.08.03 18:59

    CUM.... 꿈을 꾸다!!! ㅎㅎ 굉장히 흥미로운 제목인데요? 한번 읽어봐야 겠어요.


댓글쓰기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

글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16 황금펜 신작 | [블랙] 그 누구도 믿지 말고 자신까지 속여라! 12-10-15
15 황금펜 신작 | [사미라에게 장미를] 노원의 10번째 장편 추리소설! 12-10-12
14 황금펜 신작 | 미국에 뜬 달-꽃들은 자신을 위해 존재하지 않는다. *1 12-07-31
» 황금펜 신작 | 쿰을 쿠다-꿈과 현실의 경계가 무너졌다! *3 12-07-31
12 황금펜 신작 | 검사는 무엇으로 사는가-잠시도 짜릿함을 늦추지 마라! 12-07-31
11 황금펜 신작 | [누가 이순신을 쏘았는가] 1598년, 노량해전의 마지막 비밀지령. 이순신을 제거하라! *3 12-05-16
10 황금펜 신작 | 파파라치-당신의 일상을 파파라치해 드립니다! *4 12-02-29
9 황금펜 신작 | [파파라치] 당신의 일상을 파파라치해 드립니다! *2 12-02-29
8 황금펜 신작 | [레드 트라이엄프] 살아 있으라, 세상 끝 어둠 속에서라도 *4 12-02-07
7 황금펜 신작 | [김종서는 누가 죽였나] 죽음의 진실과 밝혀지지 않았던 그의 로맨스가 시작된다! *7 12-01-04
6 황금펜 신작 | [적막의 도시] 아무도 없는 세상, 홀로 세상에 남겨지다. *7 11-11-23
5 황금펜 신작 | [죽어야 사는 남자] 나는 살인자가 아닙니다. 나는 평범하게 살고 싶었을 뿐입니다. *3 11-10-10
4 황금펜 신작 | [목련이 피었다] 상식과 이론을 파괴하는 매혹적인 미스터리가 시작된다! *2 11-08-10
3 황금펜 신작 | [패스트 월드] 과거 빅토리아 여왕 시대의 런던이 지금 여기에 살아 숨 쉬는 생생한 현실로 재창조된다. 11-05-04
2 황금펜 신작 | [죽은 왕의 슬픔] 장 클로드 무를르바 작가가 선보이는 신비로운 판타지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11-02-09
1 황금펜 신작 | [죽은 왕의 슬픔] 장 클로드 무를르바 작가가 선보이는 신비로운 판타지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1 11-02-09

비밀번호 입력
@genre @title
> @subject @time